바람직한 학습은 인지력이 뼈대가 되어야 한다.

이 때 숙고되어야 할 아주 중요한 사항은

과정, 과정의 즐거움까지 인지시키는 것이다.

외부로 부터 인정이나 평가, 경쟁으로부터

형성되는 성취감이 주는 즐거움은

이차적인 것이며, 오히려 과제에의 몰입을 불가능하게 하고

대상과의 소외를 만들어 낸다.



어떤 곡을 연습하고 그것을 더 매력적으로 연주해 가는 과정에서

즐거움은 당연하게 존재한다.

이것을 학생의 일회적이고 개인적인 인상으로만 놓아두지 말고

학습과정에서 적극, 교사에 의하여 학생에게 인지되어야 한다.


이 즐거움을 인지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은

흘러가버리고 말 어린 시절의 풍요로움을

먼 훗날로까지 이어지게 할 수있는 교수법의 백미이다.




'RESEARCH > 비망록'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학습의 의미  (0) 2004.01.06
아이들의 독보  (0) 2003.12.06
즐거움의 인지  (2) 2003.11.12
소리내기의 가치  (0) 2003.10.20
교육을 위한 음악  (0) 2003.10.14
분석과 조합  (0) 2003.09.01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ㅇㅇ 2019.08.12 02: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들에서 따뜻한 애정이 느껴지네요... 정말 오랜만에 느껴보는 따뜻함입니다 고맙습니다

  2. Favicon of https://pianomind.com BlogIcon 이해은 2019.09.05 15: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따뜻한 사람들과 따뜻하게 살고픕니다.^^